컨텐츠 바로가기

공지사항

간세포가 파괴되고 굳어지는 간경변증 - 소화기내과 정현정 교수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16-02-04 11:19

간경변증


오랜 염증으로 간세포가 파괴되고 굳어져


간경변증이란 무엇일까요?

간경변증이란 간의 오랜 염증으로 인하여 정상 간세포들이 파괴되고 굳어지면서 간에 다양한 크기의 재생결절들이 생기는 상태를 말합니다. 이에 따라 간에서 이루어지는 여러 기능들의 저하가 오게 되며, 이로 인해 말기 간경변의 경우 황달, 복수, 정맥류 출혈, 간성 혼수 등의 생명을 위협하는 합병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간경변증이 오는 원인은 무엇일까요?

만성 간염의 장기간 진행으로 발생합니다. 만성 간염의 원인은 B형 및 C형 만성 바이러스성 간염, 술에 의한 알코올성 간염이 흔하고 드물게는 여러 가지 유전 질환 및 자가면역성 질환 등이 있습니다. 만성 간염 환자 모두에서 간경변이 발생하는 것은 아니고 일부의 환자에서만 간경변이 발생하게 되는데 간경변의 발생은 개인에 따라 차이를 보입니다. 일반적으로 간염이 심할수록, 그리고 오래 지속될수록 간경변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우리나라에서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만성 간염 환자의 약 23% 정도가 10년 내에 간경변으로 진행합니다.


간경변증은 치료가 가능할까요?

매우 진행된 간경변은 간이식이 필요하며, 간경변이 진행되면 정상 간으로 회복시킬 수 있는 치료제는 없습니다. 다만 현재의 간 기능을 잘 유지시키고 진행을 억제하며 합병증을 예방하고 치료합니다.

1)원래의 정상적 간으로 회복은 어렵지만, 적절한 치료를 할 경우 호전될 수 있습니다.

2)일단 간경변이 진행되면 원래의 정상적 간으로 회복이 어렵지만 원인에 대해 적절한 치료를 할 경우, 간경변의 진행을 막아 호전될 수 있습니다.

3), 만성 B형 또는 C형 간염에 의한 초기 간경변의 경우 항바이러스 치료로 호전될 수 있으며, 알코올성 간경변의 경우 금주와 충분한 영양공급으로 호전될 수 있습니다.

4)그러므로 본인의 간경변 상태를 정확히 파악하고 좋은 생활습관과 초기에 원인을 치료 할 경우 간경변도 호전될 수 있다는 희망을 가져도 됩니다.

5)간이식에는 생체 간이식과 사체 간이식이 있으며, 최근 간의 일부를 이식하는 생체 간이식이 많이 시행되고 있습니다.

6)국내에서도 간이식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으며, 좋은 결과를 얻고 있습니다.


간경변증을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먼저 만성간염의 위험인자 (B형간염 보균자, C형간염 노출력, 알코올 섭취자 등)가 있는 분은 증상이 없더라도 주기적으로 소화기내과를 방문하여 혈액검사 및 영상 검사를 시행하여야 합니다. 만성 간염이나 초기 간경변의 경우는 증상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므로 병원을 찾지 않는 분이 많은데, 적절한 치료시기를 놓치지 않고 만성간염에 대한 치료를 유지하는 것이 간경변으로의 진행을 막는 좋은 방법입니다. 이미 간경변을 진단받은 환자는 간암발생의 위험이 높으므로 3~6개월의 간격으로 혈액검사와 초음파/CT 검사 등을 통해 간암 스크리닝을 하셔야 합니다. 황달, 복수, 위장관 출혈, 혼수 등의 간경변 관련 합병증이 발생하였을 경우는 즉시 병원에 방문하여 적절한 치료를 받으셔야 합니다. * 대한간학회 간염바로알기 http://www.thinkhep.co.kr/


문의 : 명지병원 소화기내과 031)810-6570

_ 정현정 교수(명지병원 소화기내과)


처음으로 가기